Json Media
Back to posts

나에 대한 타인의 기대를 조절하는 방법

일관적으로 행동하기

View count: 0

나에 대한 타인의 기대를 조절하는 방법

지난 글에서 ‘인간의 모든 문제는 기대와 그에 미치지 못하는 현실에서 온다’고 했다.

이는 타인과의 관계에서도 마찬가지인데, 따라서 타인이 나에게 현실보다 과하게 높은 기대를 하지 않도록 기대를 적절하게 조절할 수 있다면 여러 문제를 피할 수 있다.


예를 들어 술자리에서 어떤 사람이 중간에 집에 간다고 했다고 하자.

그 사람이 이전부터 더 있다 가라고 붙잡아도 꿋꿋하게 집에 가는 사람이었다면, 사람들이 ‘저 사람은 원래 그러니까’하고 나중에는 잡지도 않는다.

하지만 사람들이 몇 번 붙잡으면 좀 더 있다가는 사람이었다면, 사람들이 끈덕지게 붙잡을 것이고 그러다 정말 가버리기라도 하면 ‘저 사람 이전에는 안그러더니 왜 저래’ 같이 생각하게 된다.


어떤 사람에 대한 기대는 초기에 생성되기 때문에, 처음부터 일관된 태도를 취하는 것이 기대를 조절하기에 용이하다.

하지만 많은 사람들이 처음에는 상황적인 압박감 때문에 자신이 평소에 할 수 있는 것보다 과한 행동을 보여줘서 높은 기대를 만들고, 타인이 실망하는 것이 두려워 무리해서 그 행동을 유지하다가, 나중에 결국 그 기대를 충족하지 못해 타인을 크게 실망시킨다.

스스로를 쉽고 확실하게 망하는 길로 몰아 넣는 것이다.


잘못 만들어진 기대가 있다면, 이를 가장 작은 실망으로 바로잡을 수 있는 때는 지금이다.